커뮤니티


관령링크 에요





위에는 여명숙님 유튜브

아래는 기사







친아버지가 지적장애 딸을 성폭행한 혐의로 수감 중인 사건과 관련 딸의 어머니가

“아동센터의 유도질문으로 이번 사태가 벌어졌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청와대 청원 게시판 등을 통해 이 같은 주장을 하고 나선 어머니 A씨는 29일 조선닷컴에 

“아이 아빠가 정말 잘못을 했다면 천벌을 받아야 하고 감옥에 가는 게 마땅하지만 

아이는 진술을 뒤집은 상태”라며 “물적 증거가 전혀 없는 상황에서 
오락가락하는 지적 장애 딸 아이 진술만으로 한 가정이 무너져야 한다니 납득할 수 없다”라고 했다.

아이는 지난 2021년 2월 대전해바라기 센터에서 2020년 12월 초등학교 6학년 때 
아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진술했다. 
아버지 B씨는 지난해 8월 1심과 올해 2월 항소심에서 모두 징역 7년을 선고받고 현재 수감 중이다.

A씨는 지난 21일 청원 게시판을 통해 “저의 아이는 지적장애 3급”이라며
“(아동센터) 심리치료 시간에 가족과의 스킨십에 관한 이야기를 했고 (원장이) 
스킨십 종류에 대해 물었다고 한다. 

아이는 계속 원장에게 ‘선생님이 말해보세요’라고 했고, 원장은 스킨십에 종류에 대해 알려주었다.
아이는 그냥 ‘네’라고 답했다고 한다”라고 했다.

A씨는 “아이는 수업시간이 끝나고 울고 있었다. 아이에게 나중에 물어보니
원장님이 이럴 땐 울어야 한다고 얘기 했단다”라며
“원장은 저에게 와서 아이가 아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얘기하며 
내일 해바라기 센터에 가게 된다고 얘기했다. 

아이는 다음날 해바라기 센터로 갔다가 쉼터(가족과 분리 조치)로 넘어가게 되었고 
그사이 아빠는 체포되었다”라고 했다.

A씨는 사건 이후 받아 본 아이의 심리치료 면담 일지에는 자신이 원장에게 했던 말들이
왜곡되어 쓰여있었다고 주장했다.



일례로 ‘아빠가 술에 취하면 아이에게 심한 스킨십을 한다. 엄마가 그걸 보고 
다음부터 아빠가 술 먹고 들어오면 방문을 잠그고 자라고 했다’는 부분에 대해서는
“아빠가 술에 취해 들어오면 뽀뽀를 하며 아이를 깨워 방문을 잠그고 자라고 한 것”이라고 했다.

A씨는 “아빠의 재판 때 아이는 아빠가 안 했다, 다 모른다로 일관했다”라며 
“길어야 20분 정도의 집중력이 있는 아이에게 휴정 시간도 없이 2시간 가까이 
판사, 변호사, 검사의 질문에 힘이 들었을 것”이라고 했다.

A씨는 아이 몸에서 성폭행 흔적은 전혀 발견되지 않았다며 “아이도 아빠도 이런 일들이 없었다고 하니 
정말 힘들다. 아동보호기관 등은 (아이가) 아빠에게 당하지 않았다고 하니 다들 도와주지 못한다고 한다. 
정말 하루하루 살기가 힘이 든다”라고 했다.

반면 재판부는 해당 센터 측이 아이에게 유도질문을 했다는 A씨 측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항소심 재판부는 판결문을 통해
“피해자가 자신의 진술 이외에는 달리 물적 증거 또는 직접 목격자가 없음을 알면서도 
보호자의 형사처벌을 무릅쓰고 스스로 수치스러운 피해사실을 밝히고 있고
허위로 그와 같은 진술을 할 만한 동기나 이유가 없다”면서 
“그 진술 내용이 사실적‧구체적이고 주요 부분이 일관되며 경험칙에 비추어 비합리적이거나 
진술 자체로 모순되는 부분이 없다”라고 했다.

이어 “피해자 조사 이후 피해자가 피해사실에 관한 진술을 번복한 사실이 있으나 
이는 피해자가 더 이상 아빠인 피고인을 만날 수 없게 되자 피고인을 위하여
진술을 번복하였을 가능성이 있다”라며 “번복한 진술의 내용도 객관적 사실과 달라 신빙하기 어렵다”
라고 했다.



그림

bAeOVO8.png



위에는 딸 우측이 아빠
아래그림은 좌측 엄마 가운데 딸 우측 술취한아빠








요약정리

1. 지적장애가있는 중학생 딸이있는 3인 가족이 있음
2. 딸아이 장애치료겸 교육을위해 센터에 등록함
3. 센터에서 선생이 아이와 그림으로 면담후 아이가 성폭행 당햇다며 아빠를 신고함
4. 위에 대한 신고 이유는 아이가 그린 그림에 성기가 그려졌다고함(실제로는 누가봐도 손가락, 기타등등도있음)
5. 아이는 성폭행당한흔적 단1도없음
5. 현재 저아이 아버지는 성폭행범으로 수감중

이게 나라냐?




2렙되고시포요 추천좀부탁드려용









최근 추천글

원양어선 1인실 실제 모습.JPG 64 가렌짱짱맨 2022-06-28 12:50 +12
내 돈 내고 내가 혼나는 곳 5 27 update 김나방 2022-07-03 01:02 +7
전생에 나라를 구한 남편의 술상 43 돌리고싶다 2022-06-30 11:07 +7
(액상)전자담배에 대한 오해와 진실 23 장난입문 2022-07-01 21:32 +7
PD 욕 겁나 먹었던 그 장면.. 41 update 럭셔리형아 2022-07-03 18:36 +7
벗으면 굉장해지는 누나 38 문경잉 2022-07-01 12:05 +6
배달비 5,000원 육박하는 요즘 그리운 시절 18 문경잉 2022-06-30 09:44 +5
가슴 수술하고 취업까지 성공했다는 누나..JPG 27 update 가렌짱짱맨 2022-07-03 11:40 +5
“치킨 배달비 5000원 아까워 직접 가는데” 포장도 이젠 돈 내라? 39 나싱하 2022-06-29 10:04 +4
SNS를 안 하는 연예인들의 이유.JPG 24 가렌짱짱맨 2022-06-29 11:12 +4
역무원 위빙 레전드.gif 32 요롬 2022-06-29 11:21 +4
10키로 문어 먹방 42 김나방 2022-07-02 12:02 +4
개콘이 없어진 이후 개그맨들 충격 근황 21 슬픈얼굴 2022-06-29 16:26 +3
씹덕) 인기많은 하츠네 미쿠 노래 4 테일코인 2022-06-29 17:00 +3
외국인이랑 결혼할 수 없는 직업 18 gun 2022-06-30 07:55 +3
아이오닉6 실물 24 문경잉 2022-06-30 09:54 +3
싱글벙글 차와와 24 베브2424 2022-06-30 11:20 +3
여자가 호주 워홀가서 버는 월급 클라쓰.JPG 13 가렌짱짱맨 2022-06-30 17:23 +3
위험한 대륙의 고속단속 13 696969 2022-06-30 19:10 +3
탈출하는 니모 14 알라미깔라미 2022-06-30 19:11 +3
역대급 거짓말로 벌어진 끔찍한 사건...JPG 24 가렌짱짱맨 2022-06-30 21:09 +3
카자흐스탄 미녀와 결혼한 한국 남자.JPG 28 가렌짱짱맨 2022-07-01 12:50 +3
고기에 살해당한 날짜가 써있다면 드실건가요? 20 HHH 2022-07-01 20:32 +3
밤길에 술취한 남자에게 접근한 여성..JPG 34 가렌짱짱맨 2022-07-02 11:58 +3
호텔급 노르웨이 교도소 38 update 포맷 2022-07-03 17:30 +3
야간의 치는 번개 밝기 13 update 696969 2022-07-04 00:37 +3
대륙의 애완거북이 23 update 알라미깔라미 2022-07-04 00:43 +3
머리카락짧으면 아군인줄 아는 .. 15 update 퍼니팝 2022-07-04 10:05 +3
세계맥주 순위 11 update 솜빵망 2022-07-04 17:39 +3
중고차.jpg 26 방사능맨 2022-07-02 20:39 +2
탑건 불법다운로드 자막근황 21 엔젤아름 2022-06-29 20:41 +2
아빠 뽀뽀해줘 24 문경잉 2022-06-29 16:53 +2
와이프가 삼일째 늦게 들어옵니다. 21 상팡 2022-06-29 18:43 +2
한문철 변호사 영상 찾다보니 10 테일아진화시 2022-06-29 19:23 +2
팬티벗고 소리질러~~~~!!! 24 강꿀 2022-06-30 00:11 +2
남미 실제로 광부들이 마시는 술 32 키이이키 2022-06-30 23:26 +2
한달전부터 노예생김 18 메가ott 2022-06-30 17:09 +2
서로가 서로를 보며. . . 12 꽃길 2022-07-01 11:44 +2
외국인들이 이상하게 생각하는 한국 문화 23 키이이키 2022-07-01 15:12 +2
사회실험 조회수 차이 대단하네요 12 봉수육 2022-07-02 23:33 +2
한국인만 가능함. 21 update 퍼니팝 2022-07-03 16:26 +2
세상은 넓고 또라이는 많다. 19 퍼니팝 2022-07-03 17:06 +2
신축아파트 최고 장점.jpg 4 new 힘이솟는다 2022-07-04 19:50 +2
고대이집트 도굴파티장 17 봉수육 2022-07-02 23:24 +1
일본에서 판매중인 자동차 범퍼... 18 화니야KH 2022-07-01 17:47 +1
2002년과 2022년 차이 9 문경잉 2022-06-29 16:59 +1
백만달러를 받는다면 제일 친한 친구 때리기 가능 VS 불가능 23 감자이모 2022-06-30 01:26 +1
진짜로 포브스 선정 23 플로란스 2022-06-30 15:05 +1
수능 본 딸을위한 엄마의 선물 25 김나방 2022-07-03 13:31 +1
먹방유튜버 스시 100개 먹고 CT촬영하기.jpg 14 update 가렌짱짱맨 2022-07-04 13:02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변경 추천
공지 AV관련 17금 저질 잡담 인사 글은 강력 계정 제재합니다 피카부 2022.01.22 0/0
» 딸도 아니라고 하고 아빠도 아니라고 하는데 성폭행으로 7년??? 38 강초이 2022.05.30 8/0
46257 코로나19로 억만장자 급증 20 아무개112 2022.05.25 1/0
46256 김새론 동승자 23 아무개112 2022.05.27 0/0
46255 (수정)아버지차 쪽 팔려서 못타겠다........... 13 빛키냠냠 2022.05.27 0/-5
46254 우리가 보면 불편해지는 장면... 13 화니야KH 2022.05.27 0/0
46253 엄격한 아버지 19 HHH 2022.05.27 1/0
46252 군대가는 아들과 아빠의 대화.jpg 42 수리크 2022.05.29 7/0
46251 신동엽이 관계를 끊는 인간 타입 14 수리크 2022.05.24 1/0
46250 한국의 약점을 발견한 일본인 28 고대장 2022.05.27 0/0
46249 의도치 않은 트리플 킬 7 노르 2022.05.27 0/0
46248 여자가 소개팅에 늦어 파토낸사람 23 빛키냠냠 2022.05.26 1/-1
46247 귀여운 매장진열 22 유너 2022.05.26 5/0
46246 여자꼬시기가 쉽다는 여성 스트리머..JPG 50 가렌짱짱맨 2022.05.28 11/0
46245 막내송아지 53 갱주 2022.06.07 8/0
46244 게이밍 의자 유형 41 nnyemf 2022.05.26 3/0
46243 모기,날벌레들 짜증 17 상팡 2022.05.24 2/0
46242 알바니아 한인유튜버 극한 직업 19 빛키냠냠 2022.05.29 3/-1
46241 교도소에 노래방이 있다??? 11 빛키냠냠 2022.05.25 0/-1
46240 여자가 욕 해달라고 했을때 40 고대장 2022.05.27 2/0
46239 캠핌장을 습격한곰.. 22 루나사 2022.06.02 1/0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2334 Next
/ 2334

전체 최신 인기글

전체 주간 인기글